내면이 아름다운 배우 오산하는
영화, 연극, 뮤지컬 등의 분야에서 활동 하면서 사회복지사 자격 취득 및 현 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 홍보대사, 글로벌기부문화공헌대상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가장 모범적인 연예인으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남예종예술원은
예종엔터테인먼트의 산하기관으로서 NYJ(남예종예술실용전문학교)와 NYSMA(뉴욕예술학교)가 공동으로 운영하여 세계적 수준의 전문성과 차별화를 갖추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해 창작능력을 갖춘 미래형 음악예술가를 양성하고 있습니다.

News

남예종예술실용전문학교(학장 이외수, 이하 남예종)가 운영하는 유튜브 방송 ‘남예종TV’가 25일 오후 3시 첫 코너로 ‘이외수 쿨럭 천태만상’을 공개했다. 이날 ‘이외수 쿨럭 천태만상’ 첫 방송에서는 김성수·곽동수 문화평론가가 출연해 정치, 경제와 문화 유튜브 제작에 대한 토크쇼를 진행한다. 또한 초등학교 4학년 최연우양과 초등학교 1학년 김가빈양이 출연하는 ‘견습 어린이’ 코너에서는 어린이 시각에서 질문하고 이외수 BJ가 대답하는 Q&A를 통해 어린이 세상에도 노크한다. ‘이외수 쿨럭 천태만상’은 200만 팔로워를 가진 ‘트통령’ 이외수 작가가 메인 BJ로 저명인사·이슈메이커·예술인·연예인·초등학생·평론가 등을 게스트로 초대해 이외수 특유의 맛깔난 입담과 직설적 화법으로 얘기를 나누는 코너다. ‘이외수 쿨럭 천태만상’는 매주 수요일 오후 3시부터 약 2시간 동안 진행되며 유튜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외수는 1972년 신춘 문예에 단편 소설 ‘견습어린이들’로 데뷔한 후 ‘칼’ ‘벽오금학도’ 등의 작품을 발표했다. 유튜브 전문채널 ‘남예종TV’를 개국한 남예종은 ‘이외수 쿨럭 천태만상’을 시작으로 교수와 학생이 함께 만들어가는 유튜브 방송을 제작할 예정이다. 연기, 뮤지컬, 트롯, 보컬, 댄스, 클래식, 시니어모델 등 남예종 교수진과 학생들이 고품격 유튜브 코너들을 이끌어간다. 이외수는 "‘이외수 쿨럭 천태만상’에 전념하기 위해 얼마 전 개국한 개인 방송 ‘존버TV'는 잠시 접기로 했다"며 "남예종이 예술학교인 만큼 가급적 문화 예술을 소재로 이야기를 재미있게 끌고 가겠다"고 각오를 말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출처 : 한국경제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15&aid=0004214241
남예종예술실용전문학교 가족기관인 예종엔터테인먼트에서 시니어마술과정 1기 수업이 진행 중이다. 시니어마술과정은 40대부터 70대에 이르기까지 만학도들을 대상으로 취미, 전문 시니어마술사를 양성하는 실전 아카데미 과정이다. 23일 남예종에 따르면 시니어마술과정 3개월 과정을 마치면 사단법인 한국마술문화협회에서 발급한 마술지도사 3급 자격증, 6개월 과정을 수료하면 마술지도사 2급 자격증을 수여한다. 시니어마술과정을 지도하는 오정미 마술사는 남예종 마술과정 지도교수이며, 국내 최초로 마술도구를 활용한 스토리가 있는 마술융합동화 ‘넌 어떤 화를 키우니’ 도서를 출간했다. 시니어마술과정은 “왜 마술사가 되고 싶은지”, “잊고 살았던 나의 꿈’에 대해 서로 이야기를 나누고 마술을 통해 서로 교감하고 자신을 표현하는 교육시간을 갖게 된다. 오정미 교수는 “고령화 시대를 맞아 늘어나는 만학도들을 대상으로 하는 실버산업이 확대되고 있으며, 전문성을 갖춘 기성세대들이 대거 등장하며 젊은 세대와 일자리 경쟁을 벌이고 있다”며 “시니어마술과정을 통해 전문 시니어마술사를 양성하고 사회에서 제2의 인생을 리모델링해 마술사로서 왕성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교육하겠다”고 말했다. 시니어마술과정 대상 연령은 40세 이상 남, 여이며, 마술지도사 자격증 지급, 시니어마술사 데뷔 지원, 시니어마술사로 활동할 수 있게 교육한다. 기사출처 : 브릿지경제 http://www.viva100.com/main/view.php?key=20190923010007562
남예종예술실용전문학교(학장 이외수, 이하 남예종)가 주최하고 미시즈&시니어 모델 세계출전 선발대회 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2019 미시즈 & 시니어 모델 세계출전 선발대회’ 예선전이 9월 17일 남예종에서 개최됐다. 이번 예선에서 심사위원들은 시니어모델 참가자들의 자연스러움과 세련미, 자신만의 멋과 개성을 집중적으로 심사했으며, 심층면접을 통해 시니어모델에 도전하는 열정과 에너지를 체크했다. 이번 예선전 참가자들 중에는 시니어모델에 도전하는 학교 교장, 전직 기자, 사업가, 공무원도 출전했으며, 제주도에서 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비행기를 타고 넘어온 참가자도 눈에 띄었다. 또한 ‘75세 보디빌더’ 임종서씨와 부부참가자도 큰 주목을 받았다. 이번 대회는 ‘실버부 45~55세 이하’, 골드부 56~65세 이하, ‘다이아부 66세 이상’ 등 3개 부문으로 진행됐으며, 시니어모델 참가자들은 워킹과 포즈, 심층면접으로 예선전에 임했다. 미시즈&시니어 모델 세계출전 선발대회 본선은 9월 29일(일) 남예종 아트홀에서 열리며, 시상은 대상 1명, 최우수상 각 부문 1명, 우수상 각 부문 1명, 특별상 등이 수여된다. 이번 대회의 대상 수상자는 미시즈 투어리즘 퀸 인터네셔널 세계대회(11월 29일 ~ 12월 7일 방콕)의 출전 기회를 얻게 되고, 각 부문 출전자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세계대회 출전권 기회를 부여한다. 특히 한국의 시니어모델 열풍에 주목하고 있는 독일 공영방송 ARD가 이날 남예종예술실용전문학교를 찾아 미시즈&시니어 모델 세계출전 선발대회 예선전을 집중 취재했다. ARD 방송은 75세 ‘머슬’ 시니어 임종소씨를 인터뷰하며 붐이 일고 있는 시니어모델에 대해 깊은 관심을 보였다. 이번 대회를 기획한 남예종 가윤정 모델과정 학과장은 “시니어 교육생들은 워킹, 포즈, 기초 지식을 배우고 패션쇼모델, CF, 홈쇼핑 등 다양한 분야로...

Notice